GOD IS LOVE

2019.05.18 17:35

20190519_정품과 모조품

조회 수 35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사람들이 좋아하고 비싼 물건일수록 모조품이 많습니다.

남자들의 경우에는 시계이고 여자들의 경우에는 가방입니다.

누구나 정품을 사고싶어하지만

비싼 가격으로 모조품을 산 뒤 정품을 가진 것 같은 대리만족을 느낍니다.  

 

모조품을 얼마나 정교하게 만드는지 정품과 거의 차이가 없는 수준이라고 합니다.

바느질 하나에서부터 품질증명서에 이르기까지 거의 똑같습니다.

정품회사에서도 모조품과 정품을 구별하지 못하는 경우가 있다고 하니

우리와 같은 일반인은 차이를 발견하기가 더 어려울 것입니다.  

 

모조품을 제대로 확인하기 위해서는

보이지 않는 부분, 드러나지 않는 곳에서 차이를 찾을 수 있어야 한다고 합니다.

사람들이 눈여겨 보지 않는 시계바늘 끝 부분이나

가방 안쪽의 재질과 무늬와 같은 것을 꼼꼼하게 살핀다면 차이를 발견하게 됩니다.  

 

그리스도인도 모조품과 같은 믿음이 있습니다.

겉으로는 누구나 믿는 자 답지만

깊은 곳, 잘 드러나지 않는 삶에서 보여지는 모습이 우리를 거짓된 신앙으로 만듭니다.

참된 신앙은 보여지는 것만이 아니라 보여지지 않는 곳에서부터의 변화라고 할 수 있습니다.  

 

하나님은 우리를 존재 자체에서부터 바꾸셨습니다.

마음에서부터 삶에 이르기까지, 사람들이 볼 수 없는 것에서부터 보이는 것에 이르기까지 모든 것을 바꾸십니다.  

만약 우리의 믿음이 머리로는 가득차있으면서도 삶에서 차이가 없으면

모조품이라는 평가를 받을 수 있습니다.

완벽하자는 말이 아닙니다.

적어도 변화된 삶으로 살아가려는 애씀이 있어야합니다.  

 

믿음은 항상 삶이 동반된다는 것을 기억합시다.

우리의 삶이 우리의 믿음을 증명하고

나아가 하나님의 어떠하심을 세상에 소개하는 귀한 축복의 통로가 될 것입니다.


  1. No Image

    20190519_정품과 모조품

    2019/05/18 by 이대익목사
    Views 35 
  2. No Image

    20190512_넓은 마음

    2019/05/11 by 이대익목사
    Views 29 
  3. No Image

    20190505_어린이 주일

    2019/05/04 by 이대익목사
    Views 30 
  4. No Image

    20190428_연락두절

    2019/04/27 by 이대익목사
    Views 29 
  5. No Image

    20190421_아이들에게 복음을

    2019/04/20 by 이대익목사
    Views 30 
  6. No Image

    20190414_고난주간을 앞두고

    2019/04/13 by 이대익목사
    Views 25 
  7. No Image

    20190324_성경을 읽읍시다

    2019/03/24 by 이대익목사
    Views 29 
  8. No Image

    20190317_실망감을 넘어서

    2019/03/16 by 이대익목사
    Views 27 
  9. No Image

    20190310_미세먼지가 많습니다.

    2019/03/09 by 이대익목사
    Views 27 
  10. 20190303_우리교회 로고

    2019/02/28 by 이대익목사
    Views 54 
  11. No Image

    20190223_세미나를 다녀와서

    2019/02/28 by 이대익목사
    Views 24 
  12. No Image

    20192010_제자훈련을 시작합니다.

    2019/02/09 by 이대익목사
    Views 36 
  13. No Image

    20190203_명절입니다.

    2019/02/02 by 이대익목사
    Views 27 
  14. No Image

    20190120_상처를 받는다면

    2019/01/19 by 이대익목사
    Views 35 
  15. No Image

    20190113_이렇게 사역할 것입니다.

    2019/01/12 by 이대익목사
    Views 41 
  16. No Image

    20190106_섬김, 말씀, 복음

    2019/01/06 by 이대익목사
    Views 19 
  17. No Image

    20181230_한해를 보내며

    2018/12/29 by 이대익목사
    Views 30 
  18. No Image

    20181223_메리 크리스마스!!

    2018/12/22 by 이대익목사
    Views 2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Next
/ 4

이대익 목사

© k2s0o1d6e0s8i2g7n. ALL RIGHTS RESERVED.